되 돼 구분하는 방법입니다

우리가 일상생활속에서 자주 사용하는 우리말 중 정말 헷갈리는 단어들이 존재 합니다. 그중에서 오늘 소개해드릴 헷갈리는 우리말 단어는 '되 돼' 입니다. 무심결에 사용했다가는 맞춤법 틀렸다는 말을 듣기 쉬운 단어중에 하나이기 때문에 꼭! 알고 넘어갈 필요가 있습니다.


되'는 '되다'라는 말의 어간이며, 뒤에 어미와 같이 붙여 써야 사용가능합니다. 그럼 어떤 상황에서 틀리기 쉬운지 예제를 통해 설명 드리겠습니다.

틀린 예)

일이 잘 되 가고 있는지요?(X)
그 사람 참 안됬다(X)
그렇게 해서는 안 되.(X)

올바른 예)

일을 그렇게 해서는 안되지요.(O)
안 된다니까, 왜 안되는데?(O)
그 사람은 안 됩니다.(O)




돼 는 '안 돼'의 '돼'는 '되(어간) + 어(어미)'가 줄어서 '돼'로 된 말입니다. 그럼 예제를 통해 한 번 보시죠.

틀린 예)

일을 그렇게 해서는 안돼요(X)
안 됀다니까. 왜 안돼는데?(X)
그 사람은 안 됍니다(X)

올바른 예)

일이 잘 돼 가고 있는가요?(O)
그 사람 참 안됐다.(O)
그렇게 해서는 안 돼.(O)

저작자 표시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