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지 허버트 워커 부시 전 대통령 별세 그의 나이가 궁금하다

사람은 태어나서 죽는것은 어쩌면 당연한 순리일 것이다. 살아있을때에는 잘 모르지만 죽어서는 아무런 의미가 없다는걸 유명인들이 별세하는것을 보게되면 매번 느끼는 감정이 그러하다.



미국 조지 부시 전 대통령이 2018년 11월 30일날짜로 별세하게 되었다. 그의 향년 94세의 나이였다. 독특하고, 재치있는 판단과 상식, 흔들림 없는 리더십으로 미국과 세계를 이끌어 냉전을 평화로운 승리로 종식했던 사람이다.


그런 그도 세월 앞에서는 어쩔수 없었던것일까?



트럼프 미국대통령은 트위터 상에서 그의 존재에 대해 짧고 굷게 설명하기도 했다. 아마도 트럼프는 미국의 영웅이었던 조지 허버트 워커 부시 전 대통령에 대해 마음이 참 비통함을 느꼇을 것이다.



그의 본질적인 진정성과 상대 마음을 누그러뜨리는 위트, 그리고 믿음과 가족, 나라에 대한 흔들리지 않는 공헌은 어쩌면 그의 말대로 미국의 위대함, 그리고 희망, 기회를 밝히는 1천개의 불빛처럼 동시대의 세대를 공공에 봉사하도록 일깨워준 것이라 생각 된다.



아마도 부시 전 대통령의 경우 어떠한 일에서든 자신의 기준을 높일 방법에 대해 찾았을 것이다. 그는 젋은 시절에 예일 야구팀의 주장으로써 그리고 2차 대전 최연소 해군 조종사로서, 텍사스의 의원이자 중국 특사로서, 중앙정보국 국장으로서, 또한 레이건 행정부의 8년 부통령으로서 미국에 많은 기어를 한것이 사실이다.


어쩌면 부시 전 대통령의 경우 이 모든 것을 성취하면서도 겸손하였고, 공공의 부름에 조용히 응했을수도 있다. 그는 가족과 국가에 대해 많은 헌심을 했다는 점도 사실이다.


마지막으로 그의 흔들림 없는 리더십에 애도를 표할 뿐이다.